민주화운동

  • 역사적의의
  • 발생배경
  • 전개과정

발생배경

1980년 5월 17일 자정, 계엄군의 전남대학생 구타로 시작되었습니다.

5·18의 발원지 – 전남대 정문

한국 민주주의 역사에 찬연히 빛나는 5ㆍ18광주민중항쟁이 시작된 곳이다.
1980년 5월 17일 자정, 불법적인 비상계엄 전국확대에 따라 전남대에 진주한 계엄군은 도서관 등에서 밤을 새워 면학에 몰두하고 있던 학생들을 무조건 구타하고 불법 구금하면서 항쟁의 불씨는 뿌려졌다.
이어 18일 오전 10시경 교문 앞에 모여든 학생들이 학교 출입을 막는 계엄군에게 항의하면서 최초의 충돌이 있었으며, 학생들은 광주역과 금남로로 진출해 항의 시위를 벌였다.

계엄군은 항쟁기간 중 시내에서 끌고 온 시민들을 여기 종합운동장과 이학부 건물에 수용, 집단 구타하는 과정에서 사망자가 발생하였고 주검은 학교안에 암매장 되었다가 그 후 발굴되었다. 당시 정문 앞에는 용봉천이 흐르고 그 위에 다리가 놓여 있었으나 지금은 복개되었다. 학생과 시민들을 불법 감금했던 이학부 건물은 철거되었으며 교문 또한 새롭게 모양이 바뀌었다.

전남도청

전남도청은 5ㆍ18광주민중항쟁 본부가 있던 곳이며, 최후의 항전을 벌이다 수많은 시민군이 이곳에서 산화됐다. 항쟁 초기 이곳 도청은 군부독재에 대한 시민들의 항의와 분노를 표출하는 표적이었다. 그것은 “가자, 도청으로!”라는 짧은 구호 속에 잘 응축되어 있다. 계엄이 불법으로 확대되면서 이곳에 주둔하고 있던 계엄군은 집단 발포로 엄청난 희생을 치른 광주시민들의 결사 항전에 쫓겨 5월 21일 오후 광주시외곽으로 철수하였다.

이후 이곳은 또 5월 27일 새벽 계엄군의 무력 진압에 맞서 싸운 시민군의 최후 결사항전지로, 마지막 항전에서 수많은 시민군들이산화하였다.

5·18민주광장(도청앞)

5ㆍ18민주광장은 한국 민주주의의 상징적 장소이다. 5ㆍ18광주민중항쟁 당시 시민들이 여기 분수대를 연단으로 하여 각종 집회를 열어 항쟁의지를 불태웠다. 5월18일 이전 3일 동안 학생과 시민들은 이곳에 모여 대규모 “민족민주회대성회”를 열고 시국선언문을 발표, 군사통치 종식과 민주화를 촉구하였다. 이 집회에는 광주시내 고등학생들도 대거 참여하였다. 5월21일 계엄군 철수 이후 끊임없이 민주화 투쟁 결의를 다지는 각종 궐기대회가 열렸던 이곳은 바로 5ㆍ18광주민중항쟁 정신을 낳은 산실이다. 항쟁후에도 전국에서 벌어진 민주화 투쟁 과정에서 산화한 민주 열사들의 영혼이 이곳에 둘러 시민들의 분향을 받으며 전국민의 투쟁 의지를 일깨웠다. 「도청앞」으로 불렸던 이 일대는 현재「5ㆍ18민주광장」으로 명명되어 불리고 있다.

금남로

카톨릭센터 앞에서 최초의 학생 연좌시위가 있었으며 5월 19일부터 수많은 시민들이 끊임없이 모여들어 투쟁의지를 불태웠다. 5월 20일 저녁에는 택시를 중심으로 100여대 이상의 각종 차량이 참가한 대규모 시위가 이 거리를 누볐다. 21일 계엄군의 집단발포 전까지 30여만 광주시민이 매일 운집, 군사독재 저지와 민주화를 촉구했던 금남로는 5ㆍ18광주민중항쟁을 상징하는 거리다. 5ㆍ18광주민중항쟁 이후에도 항쟁의 진실을 밝히려는 투쟁이 이 거리를 중심으로 전개되었고, 카톨릭센터에서는 민주화를 위한 시민 집회가 계속 열렸다. 금남로에는 조직적인 항쟁의 시발이었던 카롤릭센터, 광주YMCA 등 주요건물들이 줄지어 있다.

망월동5.18구묘지

5ㆍ18민중항쟁 당시 산화한 영령들이 묻혔던 곳으로 “망월동 묘지”라 불려왔다. 당시 가족과 친지들은 항쟁 와중에서 공포와 분노에 떨며 처참하게 훼손된 주검을 손수레에 싣고와 이곳에 묻었고, 연고자가 나타나지 않거나 5월 27일 도청 함락때 희생된 주검은 청소차에 실려와 묻혔다. 그 뒤 이곳이 “민주성지”로 세계적으로 각광받게 되자 군사반란집단은 묘를 파내게 하는 등 묘지 자체를 없애려 획책하기도 했다. 1994년부터 묘지 성역화 사업을 추진하여 1997년 새로운 5ㆍ18묘지(국립5ㆍ18민주묘지)가 완성되자 이곳에 묻혔던 영령들은 치욕의 17년을 뒤로하고 새묘역으로 이장되어 비로소 편안히 눈을 감게 되었다. 여기 구묘역은 당시의 참상을 처절하게 안고 있는 곳으로 원형을 복원하여 겉모습 그대로 보존하고 있으며 현재는 광주광역시에 사적지로 지정 관리하고 있다.

QUICK

  • 안장자 찾기
  • 안장/이장 신청
  • 사이버참배
  • 참배신청
  • 봉사활동 신청
  • 질의응답